즐겨찾기 추가 2022.05.19(목) 17:02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인물
연예
영화
음악
공연
학회/전시회
세미나
디자인/건축
미술/사진
박물관/문화재
출판
English 日文 中文

주식회사에스알,타보고 또 타고 싶은 SRT

시회약자를 먼저 배려하는 SRT에 대한 칭찬 릴레이

2021-12-25(토) 01:14
사진=취재 당시 사회약자(노인)가 발권한 승차권
[신동아방송=박대영 기자]서울에서 지방까지 곳곳으로 연결된 KTX와 SRT가 있다. 특히 주식회사에스알에서 운영하고 있는 SRT는 강남권역과 경기 동남부권에서 경상도와 전라도로 내려가는 고객들에게는 아주 편리한 이동수단이다.

최근 수 차례 수서역을 방문하여 취재하면서 느낀점을 기고한다.
사회약자가 이동수단을 이용하기 위해서 가장 부담을 느낀점은 바로 SRT에 오르기까지 매표를 하고 나서 SRT까지 이동해서 자리를 찾아 앉는 것이 사회약자에게는 어려울 수 밖에 없다

이때에 어느 누구의 도움이라도 절실할 것이다.
기자가 취재한 SRT승무원과 매표소 직원의 친절함이 상당부분 수준에 올라왔으며 주식회사에스알 직원들의 친절은 몸에 베인 친절임을 알 수 있었다.

실제 사례를 들어보면 취재중에 매표소에서 상당히 다급해 보이는 연로하신 노인분이 승차권을 발권하기 위해서 직원에게 발권을 요청했으나 자리는 만석이 되어 노인은 상당시간 기다려야 했다.

하지만 주식회사에스알 직원은 서성이는 노인을 발견하고 자신의 일을 하면서도 노인의 승차권 발권을 돕기위해서 거의 5초에 한 번씩 취소된 승차권을 확인하고 있었다.

마침 취소 된 승차권이 있었는지 급히 노인을 불러서 결재하고나니 5분이 채 남지 않은 상황이었다.
하지만 차분하게 승차하는 플랫폼의 번호까지 알려주면서 노인을 안내하였다.

최근 주식회사에스알 직원들의 친절함이 상당히 수준급임을 실감할 수 있었다.
12월20일 오후4시경 장애인 창구에서 근무한 조00씨에게 노인은 감사 인사할 틈도 없이 플랫폼으로 급히 이동했지만, 고마움은 참으로 오랜 잔상으로 남는다고 전해왔다.

이런듯이 대한민국 방방곡곡 KTX와 SRT의 친절은 결국 대한민국을 빛내는 얼굴이 될 것이다.

한편 다른 교통수단들의 모습들도 점검해보면서 대한민국의 동맥과 같은 역활을 하는 교통수단들의 선방이 대한민국을 더욱 빛나게 할 것이다.
박대영기자 dnfi8101@gmail.com
        박대영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경남진주TV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co.kr /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경남진주:경상남도 진주시 동진로 111/12층(상대동) / 홈페이지:www.sdatv-gnjj.co.kr / 경남 회장:성병호 / 경남 대표이사:
(주)신동아방송경남진주TV / 사업자:291-88-01694 / 전화:(055)761-6411 / 팩스:(055)762-6412 / 이메일:sdatvgn@sdatv.co.kr / 개인정보취급·청소년보호책임자:하재권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